[기사공유]중국 알리바바 그룹 마윈 리더십 “조직은 리더 개인이 아닌 목표로 통일해야 한다”

알리바바 그룹의 창업주 마윈. 12달러의 월급을 받던 평범한 월급쟁이에서 창업주로 성공한 그는 중국에서 두 번째 거부가 되었다. 그의 성공기를 수식하는 수많은 언어들은 많다. 하지만 딱 하나의 공통점을 찾으라면 그것은 ‘포기하지 않는 열정’이다. 단순하지만 실천에는 비상한 각오가 요구되는 그의 성공 전략, 마윈은 그 단어의 가치를 증명한 21세기 리더십의 표본이다.

▷#리더십 1 | 투철한 사명감, 배려의 통합

키 162센티미터, 결코 잘 생기지 않은 외모의 마원은 마법을 갖고 있다. 그의 강연은 항상 많은 사람들이 경청하고 그의 진심어린 조언과 경험담은 감동으로 마무리된다. 마윈의 리더십은 삼장법사의 리더십과 동일하다. 마윈은 중국인들이 가장 존경하는 유비나, 유방보다 삼장법사의 리더십이 기업의 문화에 더욱 유용하다고 여긴다. 그는 IT기업에서 가장 필요한 것으로 기술보다 사람, 그리고 문화를 손꼽는다. 삼장법사는 손오공, 사오정, 저팔계와 함께 멀리 천축으로 가 불경을 가져오는 것이 임무였다. 탁월한 재주의 소유자가 아닌 삼장법사가 재주 많고 머리 좋고 영리한 손오공, 저돌적이고 분명 능력의 한계를 보이지만 충직한 저팔계, 그리고 고지식할 정도로 원칙적이며 성실한 사오정을 어떻게 한 마음으로 통합하고 소통하며 팀을 이끌 수 있었을까? 그것은 리더인 삼장법사의 굳건한 의지와 정확한 목표의식 그리고 자신의 맡은 일에 대한 절실한 사명감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조직 역시 다양하고 다른 생각과 다른 재주를 가진 이들의 결합체이다. 리더는 당연히 조직원 전체를 하나로 묶어 이탈자 없이 이끌어 나가야 하고 발전의 가치관과 방향을 제시할 책무가 있다. 조직원 개개인의 역량과 개성을 존중하고 모두가 모여 있을 때 팀의 역량과 성장이 가능하다는 믿음을 주는 것이 필요하다.

마윈은 스스로를 IT를 잘 모르고, 익숙하지 않고 말하지만, 뛰어난 감각의 소유자라고 내세우지는 않는다. 다만 자신의 이 모자라는 부분을 훌륭한 역량의 소유자들이 대신하게 하고, 문제가 발생하거나 의견이 대립될 때 이들을 하나로 통일하고 조율해 목표에 가깝게 전진하게 하는 능력이 있을 뿐이다. 목표와 결정에 대한 믿음, 동료에 대한 신뢰가 마윈 리더십의 비밀이며 이것이 바로 삼장법사의 리더십이다. 그는 이런 기준으로 조직을 관리한다. 마윈이 선호하는 인재는 똑똑한 엘리트도 있지만 남다름 즉 창의적 인물들이다. 마윈은 똑똑한 사람 10명이 있을 때 리더는 반드시 평범한 사람이 맡아야 하고 과학자 10명이 있을 때 리더는 이들과 다른 분야의, 이를테면 시인이 있다면 그가 리더를 맡아야 조직이 활성화 되고 발전한다”고 말한다. 즉 손오공 3명으로 혹은 사오정, 저팔계로만 구성된 팀으로는 아무리 삼장법사라 할지라도 결코 목표를 달성할 수 없었을 것이라는 주장이다.

엘리트 주의를 경계하고 다양성을 중요하게 여기는 마윈의 리더십인 것이다. 마윈은 “영리함은 지혜의 천적이다. 바보는 입으로 말을 하고 영리한 사람은 머리로 말하지만 지혜로운 사람은 마음으로 말한다”고 강조한다.

2001년 마윈은 18명의 창업 동지들에게 선언했다. “우리보다 더 전문적이고, 더 능력있는 외부 인력을 스카우트 하겠다”고. 하지만 몇 년이 지난 후 마윈은 자신이 스카우트한 부서의 책임자 자리에 외부 인력이 아닌 창업 동료들이 앉아 있음을 발견한다. 마윈은 생각했다. 능력보다 우선하는 것은 공동의 목표를 향한 열정이라고. 그리고 리더가 자신의 능력으로 모든 조직원의 생각을 하나로 통일시킬 수 없다는 것을 깨달았다. 조직은 리더의 개인적인 역량보다 공동의 목표로 하나가 되는 것이 더 바람직하고 효율적이며, 신뢰를 더 쌓을 수 있다는 것을.

[기사공유]중국 알리바바 그룹 마윈 리더십 “조직은 리더 개인이 아닌 목표로 통일해야 한다” 더보기